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안녕하세요.

대출방 입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셨나요? 저도 주말 동안 이것저것 하고 나니 이제서야 글을 쓸 시간이 나네요. 내일은 3월의 마지막 월요일인데 출근해서 월요병에 시달리지는 않을지 걱정이 됩니다.

 

오늘은 신용등급과 관련된 이야기를 해볼까 합니다. 여기저기서 많이 들어서 알고 계신 분들도 많으실 텐데요. 신용등급은 최상위 등급은 1등급부터 최하위 등급은 10등급까지 모두 10단계로 나뉘어 집니다. 그런데 문제는 관리를 해야 하는 곳이 하나가 아니라는 사실이죠.

 

 

금융기관에 따라서 평가하는 요소도 다르고 가중치를 부여하는 신용평가기관 역시 다르기 때문인데요. 참 복잡합니다. 한가지 분명히 말씀드릴 수 있는 것은 평생 대출을 받을 일이 없다고 생각하는 분들에게는 신용등급이라는 단어가 크게 필요가 없습니다.

 

왜냐하면 오늘의 주제인 신용등급은 금융기관에 아쉬운 소리를 할 때 필요하기 때문 입니다. 그것이 아니라면 신용카드 발급 정도가 있겠네요. 이마저 "나는 체크카드만 있어도 충분해" 라고 한다면 정말 필요 없는 존재 입니다.

 

그렇다면 과연 개인 신용등급올리는방법은 어떤것들이 있을까요? 시작하기에 앞서 현재 금융기관에서 중요시 하는 신용평가기관에 대해 알아둘 필요가 있습니다. 바로 마이크레딧과 올크레딧 두고 인데요. 자세한 설명은 지난 포스팅으로 대체 하도록 하겠습니다.

 

 

대부분 위의 두곳의 평가기관의 점수가 반영되기 때문에 다른곳들은 크게 신경쓸 필요는 없습니다. 신용등급올리는방법 중 기본 적인 사항들은 많은 분들이 알고 계실듯 합니다. 연체는 금물, 신용카드보다 체크카드 사용, 등이 있는데요.

 

 

Q. 신용대출이나 담보대출을 가지고 있다면 신용등급에 긍정적일까요? 부정적일까요?

 

1금융권에 채무를 가지고 있다면 신용등급을 올리는데 도움이 됩니다. 오히려 빚이 전혀 없는 케이스보다 등급의 상승도 빠릅니다. 또한 신용보다 담보 채무를 가지고 있다면 신용등급을 올리는데 많은 도움이 됩니다. 이상하지 않나요? 빚이 있어야.. 신용등급이 올라간다는 불편한 진실.

 

Q. 한번도 금융기관에서 돈을 빌리지 않은 A군 vs 은행에 신용대출 1개를 연체없이 사용중인 b군

 

어떤 경우가 신용등급이 더 좋게 평가 될까요? 정답은 역시나 은행에 채무를 가지고 있는 경우가 신용등급 상스에 유리한 부분들이 많습니다.

 

여기서 잠깐!!

빚이 없는 사람이 왜? 불리한건가요?

라고 묻는 분들도 계실텐데요. 저역시 이와 관련된 질문을 근무중 정말 많이 받았던 질문중 하나 입니다. 그 이유는 바로 빚이 없는 경우 즉, 대출이 한번도 없었다면 "채무상환능력을 판단할 수 없다" 는 것이 주된 이유 입니다.

 

그래서 20대 초반 ~ 30대 중반 사이에 있는 분들이 금융기관에 채무가 전혀 없음에도 불구하고 신용등급이 1등급이 아닌 4등급 5등급에 많이 분포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어디까지느 1금융권인 은행에 한해서 입니다. 2금융권인 캐피탈, 저축은행의 경우 신용등급 평가에 부정적인 요인이 됩니다.

 

다만 자동차할부의 경우 신용등급평가요소에서 제외가 되기 때문에 크게 걱정하실 필요는 없습니다. 단, 연체를 하게 된다면 부정적인 영향을 끼치게 됩니다.

 

 

Q. 신용카드보다 체크카드를 사용하면 정말 신용등급이 올라가나요?

 

제 생각은 아니다! 입니다.

처음부터 체크카드만 사용했다면 이 말이 맞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미 신용카드를 보유하고 있는 상황에서 사용량을 급격히 줄이고 체크카드만 사용한다면? 장기적으로는 분명 신용등급을 올리는데 유리하지만 단기적으로 본다면 부정적인 요인이 큽니다.

 

신용카드를 사용하는 경우 사용 금액에도 주의를 하는 것이 좋습니다. 예를 들어 100만원 한도의 신용카드라면 가급적 50만원 이내로 사용하는것을 권해 드립니다. 현금서비스의 경우 정말 좋지 않습니다. 어쩔수 없이 현금서비스를 사용해야 한다면 지속적인 인출보다 한달 계획을 세워 한번만 인출하는것을 권해 드립니다.

 

왜냐하면 현금서비스의 경우 1건마다 각각의 신용대출 계정으로 분류가 되기 때문 입니다. 무턱대고 받은 서비스가 나도 모르는 사이에 채무 건수를 하나씩 늘려가고 있다는 사실 입니다.

 

 

하지만 관리를 한다고 해서 올크레딧, 마이크레딧 신용점수가 같지는 않습니다. 그 이유는 신용평가의 방식과 반영 비율이 서로 다르기 때문 입니다. 이와 관련된 내용은 다음번 포스팅에 하도록 하겠습니다. 

 


현재 금융기관에 빚이 있다면 2금융권 채무부터 한건씩 상환을 하는 것이 신용등급올리는방법 중 가장 좋습니다. 그 다음으로는 신용카드 사용금액을 지속적으로 줄여 50% 이내로 만들어 둔다면 4개월 안에 점수의 향상이 일어날 수 있다고 생각 합니다. 물론 채무상환은 일주일 이내에 점수가 바로 반영되서 상승이 됩니다.

Posted by 대출방